컨텐츠 바로가기

심수봉, ‘사랑밖에 난몰라’ 비하인드? “고소공포증 있는데…” (피어나라 대한민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수 심수봉이 고소공포증이 있음을 밝혔다.

2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피어나라 대한민국, 그리고 심수봉’ 특별판에서는 심수봉의 무대가 그려졌다.

이날 심수봉은 ‘사랑밖에 난몰라’ 무대에 대해 언급했다. 해당 무대에서 심수봉은 엄청난 크기의 원피스를 입고 공중에 올라가 노래를 열창해 눈길을 끌었다.

매일경제

가수 심수봉이 고소공포증이 있음을 밝혔다. 사진=‘피어나라 대한민국, 그리고 심수봉’ 캡쳐


심수봉은 “저를 공중에 올릴지 몰랐다. 저 고소공포증 있는 사람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어느 정도 올라가니까 탁 트여 멀리 바라볼 수 있고 행복했다. 저한테 특별한 시간이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심수봉은 임진모가 “‘사랑밖에 난몰라’는 심수봉을 대표하는 곡이고, 삶을 담은 곡 같다”라고 평가하자, 울컥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