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윤민수 子 윤후, 16살 되더니 남성美 물씬…비주얼도 훈훈해 [스타★샷]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윤민수의 아들 윤후의 근황이 공개됐다.

윤민수의 아내 김민지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쿡 이모가 보내준 운동복 입고 #고마워 #윤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홈트레이닝을 하는 윤후의 모습이 담겼다. 올해 16살이 된 윤후는 몸매 관리를 시작해 훤칠한 피지컬과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가수 윤민수는 지난 2006년 김민지 씨와 결혼, 슬하에 아들 윤후를 두고 있다. 윤후는 지난 2013년 방송된 MBC ‘아빠 어디가’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사진=김민지 인스타그램

양광모 온라인 뉴스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