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악플 고생’ 권민아, 극단적 시도로 응급수술…생명엔 지장 없어 [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그룹 에이오에이(AOA) 출신 연기자 권민아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29일 한 매체는 권민아가 이날 오전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뒤 지인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알렸다. 권민아와 연락이 닿지 않는 것을 걱정한 지인이 집에 찾아갔고, 119에 신고해 인근 병원으로 옮긴 것으로 알려졌다.

발견 당시 권민아는 과다 출혈 상태였으나 응급 수술을 받고 입원 중이다. 다행히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아직 의식은 회복하지 못한 상태라고 한다.

한편, 권민아는 2019년 5월 AOA에서 탈퇴, 배우로 전향한 뒤 각종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해 7월엔 그룹 활동 당시 리더 지민에게 지속적인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했고, 이 사건으로 지민은 연예계에서 은퇴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근엔 소셜미디어를 통해 일반인 남자친구와 열애 사실을 알렸으나 양다리 논란에 휩싸인 후 사과했다. 하지만 AOA 팬들로부터 ‘지민에게 괴롭힘 당했다는 것도 거짓말 아니냐’는 등 지속적인 악플에 시달렸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