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손흥민, 토트넘과 4년 재계약…"우승 선수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 축구의 간판, 손흥민이 내년 여름 계약 만료를 앞두고 소속팀에게서 "팀내 최고 대우"를 약속받으며 오는 2025년까지 같은 유니폼을 입기로 합의했습니다.

파리치티 토트넘 신임 단장은 "손흥민이 경기장 안팎에서 미치는 긍정적인 영향을 잘 알고 있는 만큼 새로운 4년 장기 계약을 하게 돼 기쁘다"고 발표했습니다.

구체적인 조건은 밝히지 않았지만, 리그 8위에 해당하는 주급 3억 원 이상으로 알려진 가운데 손흥민도 "우승하는 선수로 기억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갈태웅]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