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9651 0092021061968889651 05 0506001 sports 7.1.4-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false true 1624074028000

한국, 카타르월드컵 최종예선 2번 포트…톱시드 불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본 또는 이란과 무조건 같은 조…베트남과 맞대결 가능성

뉴시스

[고양=뉴시스]이영환 기자 = 13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2년 FIFA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대한민국과 레바논의 경기 2대1로 승리한 대한민국 파울루 벤투 감독이 선수들을 격려하고 있다.2021.06.13. 20hwan@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안경남 기자 = 한국 축구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조 추첨에서 톱시드를 받지 못했다.

FIFA는 18일(현지시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조 추첨 방식을 발표했다. 조 추첨은 7월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열린다.

최종예선은 월드컵 2차예선을 통과한 12개국이 2개 조로 나뉘어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진행한다.

각 조 1~2위가 월드컵 본선에 직행하고, 각 조 3위 팀 간 플레이오프를 통해 승자를 가린 뒤 대륙별 플레이오프에서 본선을 노린다.

최종예선은 9월부터 내년 3월까지 치러진다.

최종예선 조 추첨에 앞서 시드 배정은 FIFA 랭킹을 기준으로 산출했다.

일본(1529.45점)이 1위에 올랐고, 이란(1522.04점)이 2위를 차지하며 톱 시드를 배정받았다.

3위는 호주(1477.21점), 4위는 한국(1474.96점)이다. 한국은 호주와 함께 2번 포트에 들어갔다.

이로써 한국은 최종예선에서 일본, 이란 중 한 팀과 반드시 한 조에 속하게 됐다. 같은 포트 팀끼리는 붙지 않는다.

카타르가 5위를 차지했지만, 개최국 자격으로 본선에 올라 최종예선에는 참가하지 않는다. 이에 따라 6위 사우디아라비아, 7위 아랍에미리트(UAE)가 3번 포트에 속했다.

4번 포트는 이라크(8위), 중국(9위), 5번 포트는 오만(10위), 시리아(11위)다.

박항서 감독의 지도 아래 사상 첫 최종예선에 오른 베트남(13)은 레바논(16위)과 함께 6번 포트에 들어갔다.

한국과 베트남은 한 조에 속해 맞붙을 가능성이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