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880038 0292021061868880038 06 0602001 entertain 7.1.5-RELEASE 29 OSEN 0 false true false false 1623999120000

'펜트하우스'에 이어 '라켓소년단'까지.. SBS 잇따른 '인종차별' 논란 해명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최정은 기자] SBS가 '펜트하우스3'에 이어 '라켓소년단'까지 인종차별 논란에 휘말렸다. 이에 SBS측 은 모욕할 의도가 없었다며 발빠른 사과에 나섰다.

지난 17일 SBS 드라마 '라켓소년단'의 인종차별 논란이 불거지자, SBS가 공식 SNS를 통해 '특정 국가나 선수, 국민들을 비하할 의도가 없었다"며 해명했다.

'라켓소년단’ 제작진이 사과글을 올린 이유는 지난 14일 방송된 5회의 한 장면 때문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세윤(이재인 분)이 인도네시아 대회에 출전하는 모습이 담겼다. 자카르타에 도착한 팽 감독은 "숙소도 엉망이고 자기들은 돔 경기장에서 연습하고 우리는 에어컨도 안 나오는 다 낡아빠진 경기장에서 연습하라 하냐"고 불만을 토로했다.

OSEN

또 배드민턴 경기 중 한세윤의 우승에 인도네시아 관중들이 야유를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고, 코치진은 “공격 실패할 때 야유하는 것은 X매너 아니냐”, “매너가 있으면 야유를 하겠냐”라고 말했다. 방송이 전파를 탄 뒤 인도네시아 시청자들은 인도네시아를 모욕한 것과 인종차별이라며 ‘라켓소년단’ 측에 항의했고, 드라마 SNS 댓글에는 인도네시아 시청자들이 찾아와 "인도네시아에 사과하라"는 해시태그가 붙기 시작했다.

OSEN

이에 17일 SBS 드라마는 공식 SNS에 인도네시아 말로 사과글을 게재했다. '라켓소년단 제작진은 5회 방송에 대해 사과문을 전한다. 특정 국가, 선수, 관객들을 경멸하려는 의도는 아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인도네시아 시청자들을 불쾌하게 한 장면들은 죄송하다. 다음화는 더 꼼꼼히 확인하도록 하겠다"는 내용을 담았다.

OSEN

한편, 지난 11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3'에서도 인종차별 논란이 있었다. 로건리의 친형 알렉스(박은석 분)가 새로운 인물로 등장했고, 알렉스는 알렉스는 레게머리에 문신, 금붙이 등 파격적인 모습으로 나왔는데 해당 모습이 흑인들을 희화화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OSEN

이에 박은석은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직접 사과했다. 박은석은 "'펜트하우스3' 속 알렉스 캐릭터가 아프리카계 미국인 사회에 해를 끼치거나 조롱, 모욕하려는 의도가 없다는 걸 알리고 싶다"며 "의도적으로 조롱한 것이 아닌 오히려 동경, 그렇게 되고 싶다는 보다 특징적인 접근이었다"라고 해명했다.

/ cje@osen.co.kr

[사진] SBS 드라마 SNS, 박은석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