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한국인 메이저리거 소식

김광현, 허리 통증 참아가며 '6이닝 1실점'…승리 발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저작권 관계로 줌에서 서비스하지 않는 영상입니다.
→ [원문에서 영상 보기] https://news.sbs.co.kr/z/?id=N1006358127

부상에서 돌아온 세인트루이스의 김광현 투수가 팀 승리에 발판을 놓는 호투를 펼쳤습니다.

허리 통증을 투혼으로 이겨냈습니다.

11일 만에 복귀했는데 여전히 허리가 불편해 보였는데요.

계속 오른손으로 허리를 받치며 통증을 참으면서도 호투를 펼쳤습니다.

최고구속 149km 직구와 다양한 변화구로 6회까지 삼진 6개를 잡아내며 3안타 1실점으로 마이애미 타선을 막았습니다.

김광현의 역투를 발판으로 세인트루이스는 끝내기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

토론토의 류현진 투수는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6회까지 홈런 2방으로 석 점을 내주고 승리 요건은 갖췄지만, 팀이 역전패하고 말았습니다.
이성훈 기자(che0314@sbs.co.kr)

▶ 도쿄올림픽, 뜨거운 현장 속으로!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