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010757 0432021051068010757 05 0501001 sports 7.0.0-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true 1620603073000

지소연의 첼시 위민, 2시즌 연속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 우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여자축구 '에이스' 지소연이 뛰는 첼시 위민이 2년 연속 잉글랜드 여자 슈퍼리그(WSL) 우승컵을 들어 올렸습니다.

첼시는 영국 런던의 킹스 메도우에서 열린 레딩 위민과 2020-2021 WSL 22라운드 최종전 원정 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두며 우승을 확정했습니다.

18승 3무 1패로 승점 57을 쌓은 첼시는 2위 맨체스터 시티를 승점 2차로 따돌렸습니다.

선발로 출전한 지소연은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지는 못했으나 후반 13분 구로 레이텐과 교체될 때까지 58분간 그라운드를 누비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습니다.

첼시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조기 종료된 지난 시즌에 이어 두 시즌 연속 리그 정상에 올랐습니다.

2015, 2017-2018, 2019-2020시즌에 이어 통산 네 번째 리그 우승입니다.

경기시작 2분 만에 멜라니 로이폴츠의 선제 결승골로 포문을 연 첼시는 전반 43분과 후반 12분 프랜 커비의 멀티골이 터지면서 승기를 굳혔습니다.

후반 26분과 30분에는 각각 샘 커와 에린 커스버트가 득점포를 가동하며 '우승 축포'를 쏘아올렸습니다.

리그 최종전에서도 막강한 화력을 뽐낸 첼시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WCL)와 FA컵을 포함해 쿼드러플(4관왕)을 노립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정희돈 기자(heedon@sbs.co.kr)

▶ [제보하기] LH 땅 투기 의혹 관련 제보
▶ SBS뉴스를 네이버에서 편하게 받아보세요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