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7934725 1072021050567934725 06 0602001 entertain 6.3.1-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0191700000 서유리 186만원 폰케이스 자랑 남편 기념일 선물 죄송 2105060901 popular

서유리, 186만원 폰케이스 자랑이 죄?…"남편 기념일 선물, 죄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가 남편 최병길 PD에게 선물받은 명품 휴대전화 케이스를 자랑했다가 사과했다.서유리는 4일 자신의 SNS에 남편이 사준 명품 H브랜드의 휴대전화 케이스를 자랑했다가 일부에서 비난이 있자 "오늘 기념일이라 자랑 좀 해봤다"고 사과했다.

서유리는 휴대전화와 어울리는 고급스러운 명품 휴대전화 케이스 사진을 공개했다. "남편이 사준 폰케이스. 새 휴대폰과 찰떡이다"라는 말과 함께 남편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서유리의 휴대전화 케이스는 최고급 명품 브랜드로 꼽히는 H브랜드 제품으로, 186만 원대의 고가를 자랑한다.

평범한 일상글이지만 200만 원에 육박하는 제품 가격에 일부는 "명품 과시용 아니냐"고 악플을 달았고, 서유리는 이내 "오늘 기념일이라 자랑 좀 해봤다"며 "죄송하다. 기념일 선물받은 게 이런 파장을"이라고 속상해했다. 팬들은 "내 돈 주고 내가 산다는데 뭐가 문제냐", "예쁘기만 하다"라고 서유리를 두둔했다.

서유리는 2019년 8월 '앵그리맘', '미씽나인' 등을 연출한 최병길 PD와 결혼해 행복한 결혼 생활 중이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