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83259 0292020113064483259 05 0506003 6.2.2-RELEASE 29 OSEN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06670220000

'손흥민 선발' 토트넘, 팽팽한 흐름 속 첼시와 0-0 [전반 마감]

글자크기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이균재 기자] 손흥민이 선발 출격한 토트넘이 첼시와 팽팽한 흐름을 유지한 채 전반을 마감했다.

토트넘은 30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 스탬퍼드 브리지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0라운드 원정 경기서 첼시와 0-0으로 비긴 채 전반을 마쳤다.

2위 토트넘(승점 20)과 3위 첼시(승점 18) 모두 이날 승리시 선두 등극이 가능하다. 토트넘이 이긴다면 리버풀(승점 21)을 제치고 다시 선두 자리에 오를 수 있다.

루도고레츠와 주중 유로파리그 경기서 밴치 휴식을 취한 손흥민과 케인은 예상대로 첼시전에 선발 출격했다. 토트넘은 4-2-3-1 전형으로 나섰다. 손흥민은 우측 윙어로 최전방의 케인을 지원했다. 스티븐 베르바인과 탕귀 은돔벨레도 2선에서 도왔다. 무사 시소코와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가 중원에 위치했고, 세르히오 레길론, 에릭 다이어, 조 로든, 세르주 오리에가 포백수비를 구성했다. 골키퍼 장갑은 위고 요리스가 꼈다.

첼시는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티모 베르너, 하킴 지예흐, 태미 에이브러햄이 스리톱으로 나섰다. 은골로 캉테, 니코 코바시치, 메이슨 마운트가 중원을 구축했다. 포백라인은 벤 칠웰, 티아구 실바, 커트 주마, 리스 제임스가 형성했다. 골문은 에두아르 멘디가 지켰다.

토트넘은 전반 9분 손흥민의 발에서 시작된 역습 찬스서 베르바인의 오른발 슈팅이 크로스바를 살짝 넘기며 아쉬움을 삼켰다.

첼시는 전반 11분 역습 기회서 베르너가 정확한 오른발 슈팅으로 토트넘의 골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가 선언돼 취소됐다.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토트넘은 전반 15분 공격에 가담한 오리에의 오른발 중거리 슈팅이 멘디의 손끝에 걸렸다. 첼시는 전반 28분 마운트가 돌파 후 왼발 슈팅을 시도했지만 허공을 갈랐다.

토트넘은 전반 30분 케인의 프리킥 슈팅이 크로스바를 넘겼다. 6분 뒤 칠웰의 오른발 슈팅도 골문 위로 향했다. 전반은 양 팀 모두 소득 없이 0-0으로 끝났다./dolyng@osen.co.kr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