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468928 1022020112864468928 05 0506003 6.2.2-RELEASE 102 인터풋볼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06545235000

'찼다 하면 골' 손흥민, 유럽 골결정력 1위!...레반도프스키 8위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 = 유럽 5대리그에서 손흥민(28, 토트넘)보다 골 결정력이 높은 선수는 없다.

손흥민은 올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경기에 출전해 9골을 기록했다. 1경기당 1골씩 꾸준히 넣는 셈이다. 손흥민은 오른발로 4골, 왼발로 4골, 머리로 1골을 만들었다. 페널티킥(PK)과 프리킥 득점은 단 한 개도 없다. 오픈 플레이에서만 9골을 기록한 것이다.

손흥민이 9골을 넣는 데 시도한 슈팅은 총 20개다. 골대는 2차례 강타했다. 슈팅 20개 중 12개가 유효슈팅이 되어 골문 안쪽으로 향했고, 그중 9개는 골키퍼를 뚫고 골망을 출렁였다. 슈팅당 득점으로 변환율이 45%에 달한다.

올 시즌 유럽 5대리그(잉글랜드, 스페인,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를 통틀어 득점 변환율이 가장 높은 선수는 손흥민이다. 영국 '더 타임스'가 28일 보도한 자료에 따르면 손흥민은 45%로 1위에 등극했다. 그 뒤로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는 44.4%를 기록해 2위에 자리했다. 바디는 올 시즌 리그 8경기에서 8골을 넣었는 데 그중 5골이 PK 득점이다.

3위는 칼럼 윌슨(뉴캐슬)이다. 윌슨은 37.5%를 기록했다. 4위 엘링 홀란드(도르트문트)는 37%의 슈팅 대비 득점 변환율을 기록했다. 5위는 여러 명이다. 루카스 알리오(레버쿠젠), 장 필리페 마테타(마인츠), 도미닉 칼버트 르윈(에버턴)이 35%를 기록했다.

분데스리가 득점 1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는 공동 8위에 자리했다. 레반도프스키는 불라예 디아(스타드 렌), 올리 왓킨스(아스톤 빌라)와 함께 33.3%를 기록했다. 이 매체는 TOP10 외에 티모 베르너(첼시)도 짚었다. 베르너는 18.2%를 기록해 이 부문 58위에 이름을 올렸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2020-21시즌 유럽 5대리그 득점 변환률(골 결정력) TOP10

1. 손흥민(토트넘): 45%

2. 제이미 바디(레스터 시티): 44.4%

3. 칼럼 윌슨(뉴캐슬): 37.5%

4. 엘링 홀란드(도르트문트): 37%

5. 루카스 알리오(레버쿠젠), 장 필리페 마테타(마인츠), 도미닉 칼버트 르윈(에버턴): 35%

8.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 불라예 디아(스타드 렌), 올리 왓킨스(아스톤 빌라): 33.3%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