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9880 1022020102563649880 05 0506003 6.2.0-RELEASE 102 인터풋볼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54743000 1603554901000

[엘클라시코 리뷰] '라모스 결승골' 레알, 바르사에 3-1 승리...메시 침묵

글자크기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김대식 기자 = 주장 라모스의 결승골로 레알이 엘클라시코에서 중요한 승리를 거뒀다.

레알은 24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캄프 누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스페인 라리가 7라운드 경기에서 바르셀로나에 3-1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레알은 리그 선두로 올라섰다.

경기를 앞두고 양 팀의 명단이 발표됐다. 홈팀 바르셀로나는 메시를 중심으로 파티, 쿠티뉴, 페드리, 데 용, 부스케츠, 데스트, 알바, 랑글렛, 피케, 네투가 선발로 나선다. 원정팀 레알은 부상에서 복귀한 라모스가 선발로 복귀한 가운데, 나초, 바란, 멘디, 크로스, 발베르데, 카세미루, 아센시오, 벤제마, 비니시우스, 쿠르트와가 선발로 낙점됐다.

레알이 선제골을 넣었다. 전반 5분 바르셀로나 수비진이 벤제마에게 시선이 쏠린 사이 발베르데가 가운데로 침투했다. 벤제마의 패스를 넘겨받은 발베르데가 강력한 슈팅으로 바르셀로나 골문을 열었다.

바르셀로나가 바로 균형을 맞췄다. 전반 8분 메시가 오버래핑을 나가는 알바에게 정확한 패스를 넣어줬다, 알바의 낮은 크로스를 파티가 밀어 넣으며 동점골을 기록했다.

양 팀은 계속해서 공격을 주고받았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23분 역습을 나섰다. 페드리의 크로스가 메시에게 연결됐다. 메시가 라모스를 완벽히 제친 뒤에 날린 슈팅은 쿠르트와까지는 넘지 못했다. 레알도 곧바로 벤제마에게 좋은 기회가 연결됐지만 네투에게 막혔다.

후반 초반은 바르셀로나가 지배했다. 후반 6분 메시의 패스를 받은 파티가 과감한 슈팅을 날렸지만 골대를 살짝 벗어났다. 이어진 기회에서 만들어진 쿠티뉴의 헤딩도 골대를 외면했다.

레알에 결정적인 기회가 찾아왔다. 후반 13분 프리킥 상황에서 라모스가 랑글레와 경합 과정 중 넘어졌다. VAR 판독 후 랑글레의 반칙이 선언되며 페널티킥이 선언됐다. 라모스가 직접 키커로 나서 성공시키며 레알이 다시 승기를 잡았다.

이후 레알은 수비적으로 나서며 역습을 노렸다. 바르셀로나는 메시를 중심으로 경기를 풀었지만 이렇다 할 기회를 만들지 못했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36분 트린캉, 그리즈만 등을 투입해 공격적인 변화를 선택했다.

레알이 확실한 승부의 방점을 찍었다. 후반 45분 교체 투입된 모드리치가 네투를 속여내며 완벽한 기회를 잡았고, 직접 해결했다. 경기가 그대로 종료되며 레알이 엘클라시코에서 승리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