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114787 1082020092963114787 06 0601001 6.1.2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39226194 false true false false 1601344770000 1601344780000 popular

김형준 성폭행 무고女 징역 선고…소속사 측 "진실 밝혀져 다행"[공식입장]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SS501 김형준이 자신을 무고한 여성 A씨와의 법적 공방에서 승소해 억울함을 풀었다.

소속사 SDKB 관계자는 29일 엑스포츠뉴스에 "김형준을 무고하고 명예훼손한 여성 A씨가 지난 25일 징역 8개월 실형을 선고 받고 법정 구속된 것이 맞다"고 밝혔다.

이어 "오랜 시간이 걸렸지만 진실이 밝혀져 다행이고 감사한 마음"이라고 전했다.

또 "민사상 손배소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앞으로의 적극적 대응 방침도 함께 밝혔다.

A씨는 자신이 일하던 바에서 김형준을 만나 알고 지내던 중 2010년 5월 자신의 집에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지난해 3월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에 김형준은 A씨를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맞고소했으며, 자신의 혐의에 대해서는 지난해 6월 경찰로부터 '무혐의' 불기소 처분을 받았다.

억울함을 풀었으나 군대 전역 후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던 김형준의 이미지가 순식간에 내려앉았고, 루머로 인한 피해 역시 심각했다.

특히 A씨가 지속적으로 온라인 상에서 김형준을 명예훼손 한 바 있어, 소속사 측은 민사상 손해배상으로 그간의 금전적 피해와 정신적 피해를 보상받을 계획이다.

한편 김형준은 지난 2005년 그룹 SS501로 데뷔했으며 허영생, 김규종과 SS301로 활동하며 아시아권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