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64116 1082020092763064116 06 0602001 6.1.2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1156400000 1601156411000 related

"송혜교·신민아 제일 예뻐"…전인화X황신혜 인정한 미모 (아는형님)[전일야화]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황신혜, 전인화가 미모 대결을 펼쳤다.

26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는 황신혜, 전인화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원조 여신들이고에서 전학왔다"면서 세월이 흘러도 변함없이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했다.

먼저 황신혜는 "컴퓨터 미인"이라 소개하며 "어떤 성형외과 전문의가 나와서 '황신혜의 이목구비 비율이 완벽하다'고 얘기해서 별명을 얻게 됐다"고 말했다. 전인화는 "데뷔하자마자 황신혜를 보는데 숨이 멎었다. 30년 전에 드라마도 같이 했다. 나는 그냥 사람인데 황신혜는 조각이다"라고 회상했다.

두 사람의 과거 사진이 공개되자 멤버들은 크게 감탄했다. 황신혜와 전인화 역시 감회가 새로운 듯 미소 지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황신혜는 자신의 미모에 대한 남다른 자부심도 드러냈다. 황신혜는 "서울에서 인천까지 나를 보러 왔었다"며 학창시절 인기를 과시했다.

전인화 역시 미모에 대한 자신감도 내비쳤다. "우이동 3대 여신을 꼽으보라"는 얘기에 전인화는 "김희애도 우이동이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중 원톱은 전인화 아니냐"는 얘기에 전인화는 미소 지으며 "만인이 그렇다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이 미모로 인정하는 후배도 각각 꼽았다. 전인화는 송혜교를, 황신혜는 신민아를 선택했다. 이에 멤버들은 "신민아, 송혜교가 기분 좋겠다"고 호응했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JTBC 방송 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