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032264 0242020092563032264 06 0602001 6.1.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986168000 1600986176000 related

오현경 "사랑, 참 힘든 감정.. 이번 생은 안 되겠다"

글자크기
이데일리

오현경.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배우 오현경이 사랑에 대한 솔직한 심정을 전했다.

오현경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알면서도 참 힘든 감정. 사랑”으로 시작하는 글을 게재했다.

오현경은 “저는 이번 생은 일을 사랑하고 제 지인들을 사랑하고 가족과 제 딸을 사랑하는 것만으로도 바쁘다. 저 자신도 사랑 많이 해주려고요. 자기 계발을 통해 좀 더 의미 있는 삶을 지향해 본다”라고 전했다.

이어 “사랑아 미안. 사랑의 감정은 다음 생애에 예쁘고 듬직한 모습으로 완벽한 사랑으로 다시 와주겠니? 이번 생은 안 되겠다. 내가 좀 바쁘다. 우리 가족 사랑하는 일이 참 행복하다”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책 ‘만남은 지겹고 이별은 지쳤다’의 문구를 올렸다.

한편 현재 오현경은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에 가수 탁재훈과 함께 출연 중이다.

이데일리

사진=오현경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