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93309 0182020080961993309 06 0602001 6.1.17-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596972384000 1596972487000 related

‘한번다녀왔습니다’ 이초희, 이상이 프러포즈에 속마음 고백 “용기가 안나”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한번다녀왔습니다’ 이초희가 이상이 프퍼포즈에 속마음을 고백했다.

9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이하 ‘한다다’)에는 윤재석(이상이 분)이 송다희(이초희 분)에게 프러포즈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다희는 윤재석의 프러포즈를 듣더니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매일경제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초희가 이상이 프퍼포즈에 속마음을 고백했다. 사진=한번다녀왔습니다 캡처


이어 “아냐 말도 안 돼 이건. 재석씨 난 이제 막 편입했다. 졸업도 한참 남았고 갈길이 구만리다”라며 그를 설득했다.

이에 윤재석은 “그 구만리 같이 가자고. 외조 내가 하겠다고”라고 말했다.

그는 ‘’재석씨 비혼주의라고 하지 않았냐‘라는 송다희의 말에 “근데 변했다고. 다희씨 만나서. 송다희가 나 이렇게 만들어버렸어”라고 답했다.

이어 “맞아 이거 너무 갑작스러운 거 안다. 그런데 충동적인 거 아니다. 생각해봐, 우리 같이 살면 아쉽게 헤어지지 않아도 된다. 밤늦게까지 이야기도 할 수 있고 같이 잘 잤냐 이야기도 하고. 행복하지 않을 것 같나”라고 설명했다.

송다희는 “행복할 것 같다. 근데 용기가 안나. 지금은. 물론 나도 백날 첫날 같이 있고 싶다. 집에 가면 아쉽고 또 보고 싶고. 근데 그런 마음으로 밀기엔 너무 뻔뻔하잖아. 내가”라고 속마음을 털어놨다. jinaaa@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