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930055 0972020080661930055 05 0507003 6.1.17-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58526201 false true false false 1596674049000 1596674415000

'춤추는 체인지업' 류현진, 4이닝 6K 무실점 [류현진 중계]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류현진 / 사진=Gettyimage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류현진이 위력적인 체인지업을 바탕으로 애틀랜타 타선을 봉쇄하고 있다.

류현진은 6일(한국시각)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원정경기에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류현진은 1회말 선두타자 로날드 아쿠나 주니어에게 볼넷을 내주며 불안한 스타트를 끊었다. 하지만 이후 1루주자 로날드 아쿠나 주니어를 견제로 잡아내 한숨을 돌렸다.

안정을 되찾은 류현진은 이후 댄스비 스완슨과 마르셀 오즈나를 6구 헛스윙 삼진으로 솎아내고 실점 없이 이닝을 마무리했다.

기세를 탄 류현진은 2회말 첫 타자 트래비스 다노를 3루수 땅볼로 잡아내 흐름을 이어갔다. 이어 후속타자 아담 듀발에게도 3루수 땅볼을 유도했지만 3루수 브랜든 드루리의 아쉬운 수비로 1루를 내줬다. 계속된 투구에서 폭투까지 이어져 2루 베이스까지 허용했다.

위기에 몰린 류현진은 오스틴 라일리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워 2아웃을 만들었다. 이어 요한 카마르고까지 삼진을 잡아내 위기에서 벗어났다.

류현진은 3회말 선두타자 찰리 컬버슨, 후속타자 엔더 인시아테에게도 연속 2루수 땅볼을 유도해 2아웃을 만들었다. 그러나 첫 타석에서 볼넷을 내줬던 로날드 아쿠나 주니어에게 또다시 볼넷을 허용해 아쉬움을 남겼다. 이어 스완슨에게 우익수 방면 큼지막한 타구를 맞았지만 우익수 테오스카 에르난데스의 호수비로 위기에서 탈출했다.

순항하던 류현진은 4회말 첫 타자 마르셀 오즈나에게 3유간 안타성 타구를 허용했다. 그러나 유격수 보 비셋의 호수비로 첫 번째 아웃카운트를 신고했다.

팀동료의 수비 도움을 받은 류현진은 상대 4번타자 트래비스 다노를 바깥쪽으로 달아나는 체인지업으로 헛스윙 삼진을 잡으며 기세를 올렸다. 이후 듀발에게 풀카운트 접전 끝에 볼넷을 내줬지만 또다시 라일리를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이닝을 마쳤다.

한편 토론토는 류현진의 호투 속에 5회초 현재 1-0으로 앞서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