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501225 0972020071661501225 06 0601001 6.1.16-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902266000 1594902487000 popular

아이러브 출신 신민아 재차 폭로 "소속사 거짓말 그만, 내가 죽어야 끝나냐"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신민아 아이러브 / 사진=신민아 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그룹 아이러브 전 멤버 신민아가 팀 내 괴롭힘을 폭로한 가운데 소속사의 공식입장을 정면으로 반박했다.

신민아는 16일 인스타그램에 "이 일은 제가 죽어야 끝나는걸까요? 내 우울증 공황장애 불면증은 회사에 들어가서 멤버들로 인해 생긴 거라고 회사 사람들 다 알잖아요"라면서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어 "멤버들 때문에 힘든 거 다 알고 계셨고, 저보고 가을까지 활동 중단하면서요. 솔로 앨범은 들어 본 적도 없네요. 거짓말 그만하세요"라며 "내용 증명 내용 공개할까요? 감당되세요?"라며 불쾌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또 "저한테 비밀 유지 각서 보내면 제가 사인을 할 거라고 생각하신 거냐. 왜 내 얘기를 내가 하면 안되냐"며 "두려우신 거죠? 제가 뭘 말할지 모르니까 제 말이 사실이니까 비밀 유지 각서를 보낸 거다. 저는 힘도 없고 뉴스도 못내서 제 얘기 여기서 밖에 못해요. 죽다 살아나서 눈에 뵈는 게 없어요. 저"라며 말했다.

그러면서 "뉴스에는 수연언니도 언급 되는데 수연언니는 아니에요. 전 언니 언급한 적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신민아는 최근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우울증과 불면증, 공황장애를 고백했다. 이어 유튜브로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음을 밝히며 많은 팬들의 우려를 자아냈다.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신민아가 아이러브 멤버들에게 왕따를 당했다는 의혹이 불거지며 논란이 더욱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