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47329 0432020070961347329 05 0501001 6.1.15-RELEASE 43 SBS 0 false true true false 1594302026000 1594302125000

'나지완 쐐기 만루포' KIA, KT에 역전승하고 4연패 탈출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나지완의 쐐기 만루 홈런을 앞세워 KT wiz에 역전승을 거두고 4연패에서 벗었습니다.

KIA는 오늘 광주-KIA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홈 경기에서 KT에 10대 4 승리를 거뒀습니다.

4연패에서 탈출한 KIA는 삼성을 밀어내고 5위에 올랐습니다.

KIA는 경기 중반까지 KT와 동점과 역전, 재역전을 거듭하는 치열한 접전을 펼쳤습니다.

선발 가뇽이 5회 원아웃까지 4점을 내주며 흔들리자 곧바로 불펜진을 가동했고, 타선이 6회 집중력을 발휘해 승부를 뒤집었습니다.

나주환의 1타점 적시타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린 뒤 원아웃 1, 3루에서 김호령의 내야 땅볼때 3루 주자가 홈을 밟아 역전했습니다.

이어 최형우가 우익 선상 안쪽에 떨어지는 1타점 2루타를 때려내 6대 4로 달아났습니다.

추가점이 필요한 KIA는 8회 선두타자 박찬호가 좌중간 2루타를 날려 기회를 잡았습니다.

김호령의 희생번트로 원아웃 3루가 되자 KT는 터커와 최형우를 연속 고의 4구로 거르고 나지완과 승부를 택했습니다.

그러나 나지완은 이상화의 초구를 걷어올려 가운데 담장을 넘어가는 쐐기 만루 홈런을 터뜨렸습니다.

전상현이 9회를 막아내 승리를 지켜냈습니다.

두산 베어스는 잠실 라이벌 LG 트윈스에 6대 0 완승을 따냈습니다.

선발 알칸타라의 호투가 눈부셨습니다.

알칸타라는 7회까지 안타 2개만 내주고 무사사구 8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로 시즌 8승째를 따냈습니다.

타선에선 페르난데스가 3회 결승 투런 홈런을 박건우가 8회 쐐기 투런 아치를 그렸습니다.

롯데 자이언츠는 대전 원정에서 한화 이글스에 5대 3 승리를 거뒀습니다.

한동희가 1회 결승 3점 홈런을 터뜨린 데 이어 6회 달아니는 쐐기 솔로포를 쏘아올렸습니다.

키움 히어로즈는 고척 홈에서 삼성 라이온즈를 4대 1로 제압했습니다.

이정후와 박병호가 이틀 연속 역전승을 이끌었습니다.

2대 1로 뒤진 5회 서건창의 희생플라이로 동점을 만든 뒤 이정후가 우측 담장을 직격하는 1타점 3루타로 역전을 만들었습니다.

이어 박병호가 1타점 적시타로 이정후를 홈으로 불러들여 쐐기를 박았습니다.

선두 NC 다이노스는 인천 원정에서 SK 와이번스를 8대 2로 눌렀습니다.

노진혁이 프로 데뷔 첫 만루 홈런을 터뜨려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유병민 기자(yuballs@sbs.co.kr)

▶ "핏줄 터질만큼 맞았다"…체육계 폭력 파문
▶ [마부작침] 민식이법이 놓친 것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