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1323520 0432020070961323520 05 0501001 6.1.15-RELEASE 43 SBS 0 false true false false 1594252714000 1594252830000

개막 앞둔 MLB 코로나19 전수조사서 66명 확진 판정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가 개막을 앞두고 코로나19 전수조사를 한 결과, 전체의 1.8%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ESPN은 메이저리그 선수노조가 선수들에게 보낸 이메일을 입수해 이같이 보도했습니다.

메이저리그는 이달 말 개막을 앞두고 선수와 스태프 등 총 3천740명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완료했습니다.

그 결과 98.2%에 해당하는 3천674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나머지 66명은 양성 반응이 나왔습니다.

이중 선수가 58명, 스태프가 8명입니다.

메이저리그는 음성 판정을 받은 선수와 스태프만 캠프에 참가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달 말 개막을 앞두고 필수적으로 거쳐야 하는 과정이지만 워싱턴 내셔널스, 휴스턴 애스트로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등 일부 구단들은 검사 결과 확인까지 시간이 지체돼 예정된 단체훈련을 취소하기도 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희돈 기자(heedon@sbs.co.kr)

▶ "핏줄 터질만큼 맞았다"…체육계 폭력 파문
▶ [마부작침] 민식이법이 놓친 것들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