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441236 0292020053060441236 05 0506003 6.1.12-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90790440000 1590790517000

'1도움' 황희찬, 축구 재개되자마자 트로피...잘츠부르크, OFB컵 결승 5-0

글자크기
OSEN

[사진] 트위터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이승우 기자] 황희찬이 1도움을 포함해 팀의 3골에 모두 기여하며 레드불 잘츠부르크의 리그컵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잘츠부르크는 30일(한국시간) 새벽 오스트리아 클라겐푸르트서 열린 2019-2020시즌 오스트리아컵(OFB컵) 루스테나우와 결승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잘츠부르크는 대회 통산 7번째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코로나19로 인한 리그 중단 이후 첫 번째 공식 경기에 나선 황희찬은 최전방 공격수로 출전해 어시스트를 기록하는 등 팀 승리에 기여했다. 직접적인 도움 이외에서 득점으로 연결되는 플레이에 가담해 팀의 다득점을 이끌었다.

전반 19분 황희찬의 저돌적인 돌파가 빛을 발했다. 상대 파울을 유도하며 프리긱을 얻어냈다. 이 프리킥을 도미닉 소보슬라이가 직접 슈팅으로 연결해 상대 골망을 갈랐다.

황희찬은 이어 전반 21분 팀의 두 번째 골을 유도했다. 왼쪽에서 올린 크로스가 상대 수비 몸에 맞고 그대로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후반 초반 잘츠부르크는 노아 오카포의 추가골에 힘 입어 3-0으로 앞서갔다. 황희찬은 후반 20분 승리에 쐐기를 박는 골을 도왔다. 수비를 등지고 내준 패스를 마지드 아시메루가 중거리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황희찬은 팀의 네 번째 골을 어시스트한 후 세쿠 코이타와 교체되어 경기장을 빠져나왔다. 황희찬 대신 투입된 코이타는 후반 34분 다섯 번째 골을 득점했다./raul1649@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