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966048 0372020020757966048 06 0602001 6.1.2-RELEASE 37 헤럴드경제 1488886 false true false false 1581035981000 1581035996000 모던 패밀리 최준용 이혼 우울증 아들 2002071345 related

[투데이TV]'모던패밀리' 최준용, 이혼 후 우울증 앓았던 과거.."아들 때문에 버텨"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최준용이 “이혼 후 우울증으로 힘들었지만, 버틸 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아들”이라며 애틋한 부성애를 드러낸다.

7일(오늘) 밤 11시 방송하는 MBN ‘모던 패밀리’ 49회에서는 최준용-한아름-최현우 세 식구가 처음으로 함께 떠난 양평 여행기 2탄이 펼쳐진다.

최준용은 지난 해 10월 한아름과 재혼해 현재 부모님, 고2 아들 최현우 군과 함께 장위동 집에 함께 살고 있다. 하지만 단 한 번도 가족 여행을 가본 적이 없어, 지난 방송 때 처음으로 세 사람만의 여행을 계획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준용은 “어린 시절, 방학 때 식구끼리 어딜 가 본 적이 없다. 그래서인지 나도 아들에게 뭘 제대로 해준 게 없다”고 털어놓는다. 한아름 역시 “부모님이 일찍 이혼하셔서 온 가족과 함께 한 추억 자체가 없다”며 안타까운 가정사를 고백한다.

세 사람은 경기도 양평의 한 펜션에 도착해 신나게 폭풍 먹방을 펼친다. 이후 한아름의 즉석 제안으로 부자지간 ‘이구동성’ 게임을 하며 웃음꽃을 피운다. 한바탕 게임이 끝난 후 세 사람은 작은 방 하나뿐인 숙소에 들어가 이불을 덮고 마주앉는다. 여기서 한아름이 “서로의 휴대폰에 저장된 호칭들을 공개해보자”며 은근히 마음 속 깊은 이야기를 꺼낸다.

한아름은 “남편이 아들을 ‘보물 1호’라 저장해 놨길래 난 ‘보물’이라고 저장했다”며 현우 군과 친해지고 싶은 바람을 드러낸다. 이에 최준용은 “현우는 내 존재의 이유”라며 “과거 이혼 직후 우울증이 왔는데, 버틸 수 있었던 이유가 바로 아들 때문이었다”고 말한다. 사실 최준용은 이혼 후 아들을 부모에게 맡기고 혼자 나와 살았고, 그 시절 우울증에 힘들었다고. 이 같은 이야기를 처음 듣는 최현우 군은 “사실 아빠랑 떨어져 살기 싫었다”고 말해, 최준용을 뭉클하게 만든다.

하지만 ‘새엄마’ 한아름에 대해서는 여전히 어색해 하는 모습인데, 과연 최현우 군이 자신의 휴대폰에 저장한 한아름의 호칭이 무엇인지, 두 모자가 여행을 계기로 가까워질 수 있을지는 7일(오늘) 밤 11시 ‘모던 패밀리’ 49회에서 공개된다.

최준용 가족의 이야기 외에도, ‘남해 마님’ 박원숙과 김창숙의 완도 여행기, 필미나 부부의 집을 방문한 시어머니와 미나의 ‘2차 고부 갈등’ 위기가 펼쳐진다.

불금 대세 예능 MBN ‘모던 패밀리’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사진=MBN ‘모던 패밀리’ 캡처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