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7580600 0092020011957580600 05 0506001 6.0.26-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79411136000 1579411151000

권창훈, 5개월 만에 분데스리가 골맛

글자크기

시즌 2호골에 팀도 2-1 승리

지동원과 맞대결은 불발

뉴시스

권창훈, 프라이부르크 홈페이지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권혁진 기자 = 독일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에서 뛰는 권창훈이 5개월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다.

권창훈은 18일 밤(한국시간) 독일 마인츠 오팔 아레나에서 열린 2019~2020 독일 분데스리가 마인츠와의 경기에서 골맛을 봤다.

선발 출전 기회를 잡은 권창훈은 전반 28분 득점에 성공했다. 오른쪽 측면에서 닐스 페테르센이 내준 빠른 크로스를 달려들며 왼발로 마무리했다.

지난해 8월24일 파더보른전 이후 5개월 만에 터진 시즌 두 번째 득점이다. 권창훈은 무릎으로 잔디 위를 미끄러지는 세리머니로 기쁨을 만끽했다. 기세가 오른 권창훈은 이후에도 날카로운 왼발슛으로 멀티골을 노렸지만 아쉽게 수비수에 막혔다.

모처럼 선발로 나선 권창훈은 날카로운 몸놀림을 뽐내며 감독의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권창훈은 후반 30분 교체돼 물러났다.

프라이부르크는 권창훈과 페테르센의 골을 묶어 마인츠를 2-1로 꺾었다. 승점 29(8승5무5패)로 6위다.

마인츠의 지동원은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으나 부름을 받지 못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kwon@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