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6100167 0242019110656100167 06 0602001 6.0.17-RELEASE 24 이데일리 1488886 related

[직격인터뷰]'이혼 고백' 지주연 "도피로 결혼, 좋지 않은 선택"

글자크기

"아직 방송 보지 못해…이렇게 화제될 줄 몰랐다"

5일 '비디오스타' 출연…짧은 결혼·이혼사 털어놔

소설작가 데뷔…"글도 연기도 지속해나갈 것"

이데일리

배우 지주연.

[이데일리 스타in 김보영 기자] MBC 예능 ‘비디오스타’에서 이혼 사실을 최초 고백해 화제를 모은 배우 지주연이 시청자들의 응원과 격려에 감사를 표시했다.

지주연은 6일 이데일리에 “너무 많은 공감과 교감을 해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 더 밝고 좋은 기운으로 응원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지주연은 지난 5일 밤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 ‘비디오스타’(이하 ‘비스’)에 서정희와 서동주, 장진희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그는 이날 방송에서 짧은 결혼 생활 뒤 이혼을 결정해야 했던 개인사를 처음으로 고백해 화제를 모았다. 지주연은 방송에서 “작년에 제가 사실 되게 조용하게 결혼했다. 굉장히 짧은 시간 안에 이별을 하게 됐다”며 “자기에 대한, 상대방에 대한 믿음이 없는 상태에서 도피로 결혼을 하면 좋지 않은 것 같다. 나를 돌아보는 큰 계기가 됐다”고 담담히 털어놨다.

이어 지주연의 어머니가 위로의 영상편지를 전하는 내용이 방송됐고 이를 보며 눈물을 멈추지 못하는 지주연의 모습에 방송이 끝난 현재까지 시청자들이 응원과 격려가 이어지고 있다.

지주연은 이에 대해 “아직 제가 나온 방송을 보지 못했다”면서도 “우리나라는 대소사를 중시해 제 인지도가 높지 않아도 개인사에 (관심이) 집중될 거라는 생각은 했지만 이 정도로 관심을 가져주실 줄은 꿈에도 몰랐다”는 반응을 보였다.

‘비스’ 출연을 통해 개인사를 고백한 것과 관련해서는 “계속 연기, 방송을 할 거면 언젠가 자연스레 알게 되실거라 생각은 했지만 그게 언제일줄은 몰랐다”며 “밝혀야지 작정을 하기로 마음 먹었다기 보다는 ‘비스’의 인간적이고 따스한 분위기에 저도 그간 쌓아온 힘듦을 친한 언니, 친구들에게 풀어낸 느낌이었다. 저도 모르게 자연스레 고백이 나왔다. 그게 프로그램의 힘이라고 생각한다”고 털어놨다.

방송에 함께 출연했던 다른 게스트 출연자들의 응원이 큰 힘이 됐다고도 전했다. 지주연은 “저한테 아직 (이혼) 1년차라 많이 우는 것이라는 농담을 던지셨다. 시간이 지나면 진짜 괜찮아질거라고 말씀해주셨다”며 “‘그동안 많이 힘들었죠’란 말이 찡했다. 정희 선배님이 뒤에서 말 없이 안아주셨을 때는 가슴이 따스해졌다. 어떤 위로의 말보다 감사했다”고 애정을 표했다.

지주연은 방송에서 우리 세대, 지난 세대 엄마들의 이야기를 그린 책으로 소설 작가 데뷔에 나선다는 소식도 깜짝 밝혔다. 지주연은 ‘엄마’를 주제로 책을 쓰기로 결심한 이유에 대해서도 전했다. 그는 “우리 모두 엄마가 있어서 엄마의 존재가 공기처럼 당연한 것인줄 알았다. 엄마는 태어날 때부터 뚝딱 엄마로 완성돼 나오는 게 아니다. 그에게도 아기와 소녀, 숙녀, 여인의 삶이 있다. 오롯이 한 인간의 삶”이라며 “그런데도 엄마는 언제나 ‘주연 엄마’로만 살아간다. 인생 세번째 봄인 60세를 맡으신 지금부터는 제가 엄마의 인생과 이름을 찾아주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첫 책의 제목은 ‘엄마 이름은______ 입니다’”라며 “여러 경로로 독자님들을 직접 만나뵙고 글 역시 앞으로 계속 써나갈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배우로서의 활동도 지속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지주연은 “약 1년동안 연극 공연을 했다. 무대에서 연기를 할 수 있는 게 참으로 감사했다”며 “앞으로도 차근차근 연기자로 걸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비디오스타’ 제작진과 시청자들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새로운 삶의 시작을 이렇게 든든히 할 수 있게 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날이 많이 쌀쌀해졌는데 따스한 정과 온기 덕에 이번 겨울이 더 이상 마냥 춥지만은 않을 것 같아요. 시청자 여러분과 비디오스타의 행복을 응원합니다.”

이데일리

지난 5일 밤 방송된 MBC ‘비디오스타’에서 이혼 사실을 최초 고백한 배우 지주연. (사진=방송화면 캡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