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500826 0512019101055500826 05 0508003 6.0.14-RELEASE 51 뉴스1 0

'김연경 16득점' 엑자시바시, 터키 슈퍼컵 2연패 달성

글자크기
뉴스1

김연경. 2019.8.25/뉴스1 © News1 박정호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김연경(31·엑자시바시)이 터키 여자배구 컵대회에서 팀 우승을 이끌었다.

엑자시바시는 10일(한국시간) 터키 이즈마르에서 열린 슈퍼컵 바키프방크와의 결승에서 3-2(25-14 25-21 25-27 20-25 15-11)로 승리했다.

엑자시바시는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바키프방크에게 패했던 아쉬움을 설욕하며 대회 2연패에 성공했다.

김연경은 비시즌 동안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 네이션스리그, 올림픽 대륙간 예선, 아시아선수권, FIVB 월드컵 등에 출전하는 등 빡빡한 일정을 소화했다. 이달 초 소속팀에 복귀한 김연경은 결승전에서 16득점을 올리면서 우승에 힘을 보탰다.

엑자시바시는 1세트와 2세트를 따내면서 쉽게 승리를 가져가는 듯 했다. 하지만 3세트에서 듀스 승부 끝에 패했고, 4세트도 내주고 말았다.

마지막 5세트에서 엑자시바시는 초반부터 4-0으로 앞서가며 기세를 올렸다. 이후 추격 당했지만 9-8에서 연속 4점을 올리면서 승기를 잡았고 우승 트로피를 손에 넣었다.
yjra@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