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5070769 0232019091855070769 06 0602001 6.0.14-RELEASE 23 아시아경제 1488886 related

'동상이몽2' 이효리 "이상순 바람 피우면 이혼, 나는 기다려주길"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수완 인턴기자] 가수 이효리와 남편 이상순이 이혼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16일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 이효리·이상순 부부가 메이비·윤상현 부부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이효리는 메이비 부부와 식사를 하는 도중 "얼마 전에 다른 부부를 만나 이혼 이야기를 나눴다"며 운을 뗐다.


이어 "오빠가 다른 사람 좋아하면 어떡하겠냐고 해서 이혼하겠다고 했다. 미워하지는 않는다. 다른 사람 좋아하는 마음이 들 수도 있다"며 "그런데 같이 살고 싶지는 않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네가 그러면 어떻게 하겠냐'고 물어보더라. 난 사랑에 잘 빠지고 또 금방 잘 나오니까 좀 기다려달라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상순은 "내가 바람피우면 이혼이지만 자기가 바람피우면 기다리라는 것다. 참고 살라는 것"이라며 "그게 무슨 논리냐"고 발끈했다.


이효리는 "내가 끝까지 갔으면 끝이지. 그런데 약간 좋아하는 마음이 있을까말까 할 때는 그걸 기다리라는 거다"고 설명했다. 설명을 들은 이상순은 말문이 막히는 모습을 보였다.




김수완 인턴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