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98162 1022019082654598162 05 0506001 6.0.12-RELEASE 102 인터풋볼 47077165

[A-POINT] "다른 유형 공격수 활용" 벤투가 밝힌 김신욱 발탁 배경

글자크기
인터풋볼

[인터풋볼=신문로] 윤효용 기자=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오는 9월에 치러질 월드컵 2차 예선 명단을 발표했다. 이번 명단에는 중국 무대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김신욱이 포함돼 눈길을 끌었다.

파울로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은 26일 오전 11시 축구 회관에서 다가오는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투르크메니스탄전에서 뛸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벤투호는 9월 5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조지아와 평가전을 치른 후 10일 투르크메니스탄과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를 치른다.

이번 명단에는 골키퍼 3명, 수비수 8명, 미드필더 12명, 공격수 3명으로 총 26명이 선발됐다. 골키퍼에는 김승규, 조현우, 구성윤. 수비수에는 김영권, 김민재, 박지수, 권경원, 홍철, 김진수, 이용, 김태환이 이름을 올렸다.

미드필더에는 황인범, 백승호, 이동경, 이재성, 이강인, 손흥민, 권창훈, 황희찬, 나상호, 이청용, 김보경, 정우영, 공격수로는 이정협과 황의조, 그리고 김신욱이 처음으로 벤투호에 발탁됐다.

김신욱은 지난 7월 8일 전북을 떠나 상하이 선화로 이적했다. 최강희 감독과 다시 만난 김신욱은 물 만난 고기 같았다. 압도적인 제공권은 물론 동료들과 호흡으로 중국리그를 평정하고 있다. 7경기에 나서 8골 4도움을 기록하며 최상의 컨디션을 증명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러한 활약에 대표팀 복귀에 대한 기대감도 커졌다. 벤투호 이후 단 한 번도 김신욱이 발탁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빌드업을 중시하는 벤투 감독은 높이 싸움에 특화된 김신욱 대신 황의조, 이정협 등 다른 공격수들을 선택해 왔다.

그러나 이번에는 벤투 감독이 김신욱의 활약을 인정했다. 월드컵 2차 예선 명단에 김신욱의 이름을 올려 새로운 공격 조합을 예고했다. 벤투 감독은 기자회견에서 지금이 김신욱을 뽑을 적기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벤투 감독은 "9월 대표팀 일정에 김신욱 선수를 선발하는 게 시기적으로 맞다고 생각했다. 이전 대표팀 명단에는 꾸준히 이름을 올렸고, 예비 명단에도 이름을 올렸다. 지금부터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예선을 시작하는 단계이다. 지금 다른 선수와 마찬가지로 김신욱이 와서 얼마만큼 활약을 해줄 수 있는지 주목된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신욱의 스타일과 대표팀이 함께 맞춰가야 한다고 말했다. 벤투 감독은 "김신욱은 우리가 지금껏 함께 했던 공격수와 다른 유형이다. 우리 대표팀에 와서 잘 적응하고 희망하고 있지만 김신욱이 대표팀 조합을 잘 찾아야 한다. 첫 경기 조지아와 평가전 진행하고, 이 기간 동안 잘 점검해 최선의 조합을 찾아 경기에 나서겠다"라고 설명했다.

사진=윤경식 기자, 대한축구협회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