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65217 0292019062653365217 06 0602001 6.0.17-RELEASE 29 OSEN 0 related

'절대그이' 홍종현, 홍석천 계략에 위기… 방민아 집에 숨었다 [Oh!쎈 리뷰]

글자크기
OSEN

[OSEN=김예솔 기자] 홍종현이 홍석천의 계략에 위기를 맞았다.

26일에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절대그이'에서는 마왕준(홍종현)이 금은동(홍석천)과 화니(최주원)의 계략에 위기를 맞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홀로 있던 마왕준 앞에 화니가 나타났다. 화니는 "분장실에 엄다다(방민아)랑 안 잔 연예인이 없다더라"고 이상한 얘길했다. 마왕준은 화니의 이야기에 분노했고 그를 때렸다.

화니는 "두고보자"라며 도망쳤다. 화니는 휠체어까지 타고 금은동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었다. 모든 게 금은동의 계략이었던 것.

기자는 "이번 일이 마왕준이 소속사를 나온 이유와 관련이 있냐"고 질문했다. 이에 금은동은 과거 자신이 맞았던 사진을 증거로 보이며 "나도 예전에 맞은 적이 있다. 마왕준이 성격이 난폭하다"고 답했다.

마왕준의 폭행 소식에 집 앞엔 기자들이 모였다. 결국 마왕준은 머물 곳을 찾지 못해 짐을 싸서 엄다다의 집으로 들어갔다. 마왕준은 엄다다에게 "정체모를 로봇도 재워주면서 신분 확실한 톱스타는 안 재워주는 거냐"고 도발했다.
/hoisoly@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