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0946 0202019052352670946 06 0602001 6.0.16-HOTFIX 20 스타투데이 0 related

`해투4` 전현무X허송연, `열애 소문` 해명… 억울+짜증 토로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해피투게더4' 전현무와 허송연이 열애 소문을 해명했다.

23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에서는 전현무와 허송연이 열애 지라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날 전현무와 허송연은 열애 정보에 대해 억울함과 짜증을 드러냈다. 허송연은 "누가 더 짜증나나 대결해볼까요?"라며 울분을 토하기도 했다.

이에 전현무는 "인터넷 정보지에 이상한 소문이 돌았다. 둘이 만난다는 소문이었다"라면서 2, 3년 전 친목 모임의 회식 사진이 첨부돼있었다고 말했다.

전현무가 무차별적 유포에 분노하고 "뭐라고 반박하기도 어렵다. 되게 힘들었다"고 토로하자, 허송연도 입장을 밝혔다.

허송연은 "그 얘기 처음 나오고 설마 누가 믿겠어? 했는데 독일에서 연락 오고 이태리에서도 연락 오고 하더라"면서 "모르시던 분들까지 알게 될까 봐 나오기 망설여졌다"고 고백했다.

이어 허송연은 "오늘도 제가 ' 해투' 나온다니까 기사 댓글에 전현무가 꽂아줬나보네? 하더라"고 억울함을 표했다. 그러자 전현무도 "나도 힘들어. 꽂아주긴 뭘 꽂아줘"라며 지지 않고 억울함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허송연은 "혹시 미래의 신랑감이 주저하고 못 오고 있는게 아닐까 걱정스러워서 나왔다"면서 자신의 이상형이 전현무와 전혀 다르다고 못 박아 웃음을 안겼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