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2670367 0202019052352670367 06 0602001 6.0.18-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58616889000 1558617009000 related

‘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 죽을 위기 신혜선 살렸다 “내 유일한 후회”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누리 객원기자]

‘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가 신혜선을 살린 걸 후회했다.

23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에는 김단(김명수)이 난간에서 떨어지던 이연서(신혜선)를 살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단은 이연서가 살려달라고 하는 말을 외면할 수 없었다. 김단은 ‘만약 천사도 후회를 할 수 있다면 내 유일한 후회는 그날일 겁니다’라고 생각했다.

김단은 ‘그러지 말았어야 했습니다’라며 ‘그 사람을 살리는 게 아니었습니다. 그러면 안되는 거였습니다’라고 후회했다.

한편, 길을 지나던 지강우(이동건)는 경찰에 신고했다. 이후 지강우는 이연서의 손을 붙잡고 “걱정마요. 내가 왔으니까”라고 그녀를 안심시켰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