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3 (화)

강남, 날렵 턱선 깜짝 "2달만에 16kg 감량...고기 엄청 먹고 탄수화물 안 먹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가수 강남이 두달만에 16kg를 감량한 비법을 전했다.

24일 강남의 유튜브 채널에는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하는 강남의 모습이 담겼다.

공개된 영상에서 강남은 "최근 키토 다이어트를 해서 두달간 16kg가 빠졌다. 허리 라인이 생겼다"고 다이어트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조이뉴스24

강남 [사진=유튜브]



이어 "고기 먹고 탄수화물을 줄이는 방법이다. 고기를 엄청 먹었는데도 살이 빠졌다. 이 정도면 다이어트 프로다. 살면서 20~30kg 뺀 게 지금이 다섯번째"라고 자랑했다.

이후 강남은 고깃집에서 고기를 먹으며 "다이어트 할 때 밥을 안 먹고 고기만 먹는다. 우동, 라면 등 아예 안 먹는다. 그러면 배가 말랑말랑해진다. 자다가 일어나도 안 피곤해진다. 독이 없어서 체력이 엄청 올라온다"고 다이어트법을 전했다.

이어 "그러나 2주 동안 분노가 심해진다. 아내 이상화가 '씻어'라고 말만 해도 짜증나고 너무 화난다. 스트레스를 엄청 받는다"고 부작용을 밝혔다.

강남은 "채소를 같이 먹어줘야 빨리 배불러진다. 저는 고수에 싸서 먹거나 묵은지에 말아서 먹었다. 치즈랑 같이 구워 먹어도 된다. 자연스러운 지방이라 괜찮다. 당을 안 먹으면 된다. 탄수화물도 당이다. 몸에 들어가면 당이다. 다이어트 하려면 굉장히 공부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