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8 (목)

엔하이픈, '영화계 아이돌' 이충현 감독과 손 잡았다···콘셉트 트레일러 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엔하이픈(ENHYPEN)이 이충현 감독과 힘을 합쳤다.

엔하이픈(정원,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 선우, 니키)은 20일 팀 공식 SNS를 통해 정규 2집 ‘ROMANCE : UNTOLD’의 콘셉트 시네마 포스터를 공개했다. 포스터는 총 2종이다. 밝고 환한 공간에서 피아노를 치며 따스한 분위기를 풍긴 엔하이픈과 이와 대조되는 어두운 표정의 멤버들의 모습이 동시에 담겼다. 함께 공개된 또다른 포스터에는 ‘WANTED VAMPIRE’ 문구가 적힌 전단지가 벽에 빼곡히 붙어 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엔하이픈은 앨범의 주요 메시지를 시각화해 영상으로 제작한 콘셉트 트레일러를 선보여왔다. ‘ROMANCE : UNTOLD’는 엔하이픈이 2년 9개월 만에 선보이는 정규 앨범인 만큼 콘셉트 트레일러를 단편 영화로 제작했다. 이번 콘셉트 시네마의 연출을 ‘콜’, ‘발레리나’ 등의 영화로 작품성을 인정받은 이충현 감독이 담당했다.

한편, 엔하이픈은 내달 12일 오후 1시 정규 2집 ‘ROMANCE : UNTOLD’를 발매한다. 이들은 이에 앞서 오는 22일 콘셉트 시네마를 영화관에서 먼저 만날 수 있는 단체 관람 이벤트 ‘UNTOLD Concept Cinema Premier Event’를 개최한다.

정지은 기자 jean@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