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3 (화)

윤상 "김구라, 쉬는 시간에 늦둥이 딸 사진·영상만 봐"(라디오스타)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라디오스타 윤상 김구라 / 사진=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라디오스타' 윤상이 절친 김구라의 달라진 점을 밝혔다.

19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윤상, 최다니엘, 권정열, 고영배가 출연한 '난 안경 벗는 건 딱 질색이니까'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윤상은 김구라에 대해 "완전히 변했다. 제가 10년 가까이 보고 있는데 녹화할 때 쉬는 시간이면 휴대폰을 본다. 예전엔 시사 상식, 스포츠를 보는데 요즘엔 딸 사진이나 동영상을 본다"고 말했다.

이어 MC 유세윤은 "지금 녹화 들어오기 전에도 딸이 노래하는 모습을 보더라"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MC 김구라는 "볼 게 없다. 다 자극적인 거만 있다"면서도 늦둥이 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와 함께 윤상은 "아이가 너무 예뻐서 이해는 하는데, 어쩔 땐 '정말 많이 변했다'는 생각이 든다"고 이야기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