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소속사 대표에게 둔기로 폭행 당해” 현직 아이돌, 경찰 신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병역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32). 사진 | 스포츠서울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정하은 기자] 현직 아이돌 그룹 멤버가 소속사 대표에게 폭행을 당했다며 경찰에 신고한 사실이 알려졌다.

18일 채널A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특수폭행 혐의로 연예기획사 대표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다.

경찰은 지난 11일 오전 “소속사 대표가 멤버들을 폭행한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다. A씨는 이날 새벽 음주 상태로 소속사 아이돌 그룹 멤버들의 숙소를 찾아가 둔기로 멤버들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왜 숙소를 더럽게 쓰냐”며 90cm에 달하는 길이의 둔기로 멤버들을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폭행 당시 음주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피해자 중에는 미성년자도 있었다.

경찰은 A씨를 특수폭행 혐의로 입건하고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jayee212@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