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9 (금)

장항준 "아내 김은희 대신 장모와 동거…'돈 빼돌릴라' 사위 감시" 고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소봄이 기자 = 영화감독 장항준이 아내 김은희 작가와 떨어져 장모와 단둘이 살게 된 사연을 공개했다.

장항준은 지난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 출연, 김은희와 각집살이하고 있다고 고백했다.

먼저 장항준은 '아내와 각방살이가 가능하냐?'는 질문에 "가능하다. 침대가 아무리 좋아도 광고처럼 요동이 없는 침대는 없다"며 수면의 질 때문에 각방 하는 것을 추천했다.

이어 이미 아내와 떨어져 살고 있다며 "아내는 애 때문에 부천에 있고 저는 서울에 있다. 전 장모님과 같이 살고 있다"고 밝혔다.

뉴스1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MC 김구라가 "장항준은 아내로부터 경제적 지원을 받는다. 장모님이 '내 딸 돈 어디 이상한 데 쓰지 않나'하고 감시하는 것"이라고 놀렸다. 그러자 장항준은 "빼돌릴까 봐"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또 장항준은 '아내와 딸이 물에 빠지면 누구부터 구하냐'는 물음에 "딸부터 구한다"고 빠르게 대답했다.

장항준은 "아내만 수영을 배웠다. 애는 물을 무서워하고, 저도 수영을 못 한다"며 "아내는 넷플릭스, 디즈니 플러스 등 대기업에서 구해주러 올 거다. 미국에서 헬기를 보낼 거다. 도와주려는 분들이 많다"고 설명했다.

한편 장항준은 1998년 김은희 작가와 결혼, 2006년 딸을 품에 안았다.

sby@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