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권은비, 170cm 47kg 친구에 “몸무게만 똑같아” (‘눈떠보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눈떠보니’. 사진 I ENA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권은비가 몸무게를 밝힌다.

30일 방송되는 ENA 오리지널 예능 ‘눈떠보니 OOO’(이하 ‘눈떠보니’) 4회에서는 ‘하노이 인력거꾼’ 김동현과 ‘타이베이 예고생’ 권은비의 N차 인생 마지막날 이야기가 펼쳐진다. 김동현은 인력거 선배 럼형의 고향인 베트남 남딘에 동행해 로컬 여행을 즐기고, 권은비는 졸업 과제인 댄스 챌린지 촬영을 위해 친구들과 함께 대만 단수이로 향할 예정이다.

이날 권은비와 친구들은 단수이에서 남다른 먹부림 클래스를 뽐낸다. 먹거리들이 줄지어 있는 거리에서 주전부리를 한바탕 섭렵한 권은비와 친구들은 갑작스레 쏟아진 폭우를 피하기 위해 다름아닌 식당으로 직행해 웃음을 선사한다. 그런가 하면 단수이의 명물 ‘아게이’를 맛깔스럽게 해치운 권은비와 친구들은 돌연 너나 할 것 없이 다이어트를 주제로 열을 올려 웃음을 더한다는 후문이다. 이중에서도 키 170cm에 몸무게 47kg이라는 친구 칭의 말에 화들짝 놀란 권은비는 “나랑 몸무게 똑같은데? 진짜로”라며 대뜸 본인의 체중 근황을 공개하더니, 칭의 남다른 기럭지에서 눈을 떼지 못한 채 “부럽다”를 연발해 폭소를 자아낸다.

한편 이날 권은비와 친구들의 야무진 먹방과 단수이 현지의 맛깔스러운 먹거리들은 조세호의 봉인된 식욕을 제대로 자극한다는 후문이다. 조세호는 무려 17kg를 감량한 뒤 체중 유지에 힘을 쓰고 있는 연예계 대표 유지어터. 이날 단수이에서 탄생했다는 대만 디저트의 대표주자 ‘대왕 카스텔라’의 폭신하고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을 마주한 조세호는 “대왕 카스텔라로 침대를 만들어서 눕고 싶다”라고 탄성을 터뜨리며 카스텔라에 영혼을 헌납하는 모습으로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든다는 전언이다.

ENA 오리지널 예능 ‘눈떠보니 OOO’은 30일 오후 9시에 ENA에서 4회가 방송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