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류준열→천우희 ‘더 에이트 쇼’, 전 세계 사로잡았다...넷플릭스 비영어 1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넷플릭스(Netflix)의 ‘The 8 Show’. 사진|넷플릭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김현덕 기자] 넷플릭스(Netflix)의 ‘The 8 Show’(더 에이트 쇼)가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시리즈(비영어) 부문 1위에 오르며 공개 2주차에도 식지 않는 열기를 보여주고 있다.

8명의 인물이 8층으로 나뉜 비밀스런 공간에 갇혀 ‘시간이 쌓이면 돈을 버는’ 달콤하지만 위험한 쇼에 참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The 8 Show’(더 에이트 쇼)가 전 세계의 뜨거운 호평 속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시리즈(비영어)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최근 넷플릭스 TOP 10 웹사이트에 따르면 ‘The 8 Show’(더 에이트 쇼)는 5월 20일부터 5월 26일까지 480만 시청 수(시청 시간을 작품의 총 러닝 타임으로 나눈 값)를 기록하며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 시리즈(비영어) 부문 1위에 등극했다. 또한 아르헨티나, 브라질, 프랑스, 독일, 이집트, 인도네시아, 베트남을 포함한 총 68개 국가에서 TOP 10 리스트에 올리며 공개 2주차에도 뜨거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한재림 감독은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셔서 기쁘다”라며 ‘The 8 Show’(더 에이트 쇼)를 향해 계속되는 호평과 세계적인 인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또한 “전 세계 시청자들과 만나고 다양한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였다”며 작품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준 시청자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재림 감독의 첫 시리즈 연출작이자 류준열 천우희 박정민 이열음 박해준 이주영 배성우 문정희 등 믿고 보는 배우 8인이 선보이는 개성 넘치는 캐릭터, ‘시간이 흐르면 돈이 쌓인다’는 어디서도 볼 수 없던 흥미로운 소재로 전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The 8 Show’(더 에이트 쇼) 는 오직 넷플릭스에서 절찬 스트리밍 중이다. khd9987@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