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빅플래닛 걸그룹’ 배드빌런, 남다른 건강미+힙한 비주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배드빌런. 사진 | 빅플래닛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정하은 기자] 빅플래닛메이드엔터의 신인 걸그룹 배드빌런(BADVILLAIN)이 베일을 벗었다.

27일 소속사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공식 SNS에 배드빌런의 ‘OVER ver’ 컨셉 포토와 필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멤버들은 데님으로 포인트를 준 스포티한 패션으로 남다른 건강미를 어필했다.

이런 배드빌런의 매력은 함께 공개된 콘셉트 필름에서 더욱 잘 드러난다. 독특한 디자인의 액세서리로 각자의 개성을 살린 멤버들은 강렬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독보적인 비주얼을 뽐냈다.

자유분방한 배드빌런의 모습이 영상에 고스란히 그려지면서 29일 공개될 두 번째 버전은 어떤 분위기의 배드빌런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배드빌런은 6월 3일 오후 6시 데뷔 앨범 ‘오버스텝(OVERSTEP)’을 발표하고 정식 데뷔한다.

이들은 빅플래닛메이드엔터가 설립 3년 만에 론칭하는 새 걸그룹인데다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로 이름을 알린 엠마와 원밀리언 출신 클로이 영, MBC ‘방과후 설렘’ 출신 휴이와 윤서, ‘최종 병기’ 이나 빈 켈리 등 멤버 전원이 역대급 실력을 갖추고 있어 ‘5세대 최강 신인’으로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

한편, 배드빌런이 속한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가수 태민, 이무진, VIVIZ(은하·신비·엄지), 비오, 하성운, 렌, 허각, 퍼포먼스 디렉터 캐스퍼(Kasper), 카니(Kany), 가수 겸 배우 이승기, 예능인 이수근이 소속된 종합엔터테인먼트 기업으로, 탄탄한 기획 및 제작 능력과 신인 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한 강력한 K-콘텐츠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 jayee212@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