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4 (금)

2층 관객 보려고 애드벌룬 탄 임영웅...뜨거운 팬 사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애드벌룬을 타고 노래하는 임영웅. 사진ㅣ물고기뮤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임영웅이 팬들과 더 가까이 하기 위해 ‘애드벌룬’을 탔다.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2024 임영웅 콘서트 ‘아임 히어로 더 스타디움(IM HERO THE STADIUM)’이 개최됐다. 공연은 전날에 이어 이틀간 진행되며 10만 관객을 동원했다.

임영웅은 이번 상암 콘서트에서 여전히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다양한 곡으로 무대를 꾸미며 공연의 자랑인 대형 전광판을 비롯해 감탄을 자아낼만한 초특급 스케일의 무대와 연출, 흥을 더하는 밴드 세션의 풍성한 사운드, 댄서팀의 파워풀한 안무를 선사했다.

그 중에서도 눈길을 끈 건 단연 공연장을 누빈 애드벌룬의 등장이다. 임영웅은 ‘사랑은 늘 도망가’를 부르며 미리 준비 돼 있던 ‘애드벌룬’을 타고 팬들과 호흡했다. 특히 2층 관객들과 마주하기 위해 해당 층 높이까지 떠오른 임영웅은 안정되지 못한 무대 공간임에도 불구하고 흔들림 없는 보컬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임영웅은 이번 상암 콘서트에서 여전히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다양한 곡으로 무대를 꾸미며 공연의 자랑인 대형 전광판을 비롯해 감탄을 자아낼만한 초특급 스케일의 무대와 연출, 흥을 더하는 밴드 세션의 풍성한 사운드, 댄서팀의 파워풀한 안무를 선사했다.

[지승훈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