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9 (수)

이슈 스타들의 잇따른 사건·사고

‘남태현과 마약’ 서민재, 신학대학원 다닌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서민재. 사진 ㅣ스타투데이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남태현과 필로폰 투약 혐의로 유죄 선고를 받은 채널A‘ 하트시그널 3’ 출신 방송인 서민재(개명 후 서은우, 31)가 신학대학원 학생이 됐다

서민재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서강대학교 신학대학원 석·박사 통합 과정에 합격한 증서를 게재하며 “더 열심히 살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합격 통지서에 따르면 그는 신학대학원에서 ‘영성 철학상담협동과정’ 학과에서 ‘영성 철학상담’을 전공한다.

2022년 8월 텔레그램을 통해 필로폰을 구매해 그룹 위너 출신 가수 남태현(30)과 서울 용산구 소재 자신의 자택에서 함께 투약한 혐의를 받은 서민재는 지난 1월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서민재는 “다시는 이런 일 일으키지 않도록 하겠다. 앞으로 올바르고 정직한 사람으로 살도록 하겠다”라고 사과했다. 이후 서은우로 개명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