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4 (금)

‘전현무계획’ 유이, 입담X먹방X비주얼 매력 터졌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Processed with MOLDIV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유이가 ‘전현무계획’에서 러블리한 먹방부터 친근한 수다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유이는 지난 24일 방송된 MBN ‘전현무계획’ 15회에서 전현무와 곽튜브의 무계획투어 현장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미소를 유발하는 복스러운 먹방과 유쾌한 에너지로 센스 넘치는 예능 감각을 자랑했다.

‘전현무계획’은 전현무와 곽튜브가 ‘검색 No! 핫플 No!’를 외치며, 오로지 그 지역을 잘 아는 현지 주민 생생한 정보로 지역 맛집 탐방에 나서는 일명 길바닥 먹큐멘터리. 유이는 ‘전현무계획’에 특별 출연해 맛집 소개 일등 공신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날 유이는 형부의 추천으로 전달받은 50년 전통의 고깃집을 찾아 전현무와 곽튜브에게 소개했다. 현지의 유명한 맛을 전달하기 위해 직접 예약까지 한 유이는 최근 출연한 KBS2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 속 효심이 캐릭터로 친근한 매력을 어필하며 사장님의 마음을 녹이기도 했다.

고기 맛을 본 전현무와 곽튜브는 신선한 고기 비주얼부터 육즙 특유의 고소한 맛까지 완벽하게 빠져들었으며, 이를 지켜본 유이도 뿌듯해하는 모습과 함께 러블리한 먹방 퍼레이드를 만들어내며 프로그램에 완벽하게 녹아들었다.

특히 고기부터 게장까지 크게 한 입으로 떠먹거나 황홀한 맛을 진실의 미간으로 표현해보는 등 음식들을 제대로 음미하는 러블리한 먹방으로 시종일관 귀여움을 자아냈다. 디저트 음식으로 만난 양념게장에 라면까지 야무지게 먹는 모습을 선보이며 프로그램의 흥과 멋을 제대로 살리기도 했다.

또한 ‘효심이네 각자도생’ 인기 덕분에 제주도 온천에서 만난 어머님들로부터 뜨거운 시선을 받았던 흥미진진한 비하인드까지 풀어내는 재치 입담까지 빈틈없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야무진 먹방에 물오른 예능 감각까지 선보인 유이는 최근 종영한 KBS2 주말드라마 ‘효심이네 각자도생’에서 여주인공 이효심 역을 맡아 폭넓은 캐릭터 표현력과 친근한 이미지로 인기를 얻으며 브랜드 네임을 입증해냈다.

한편, 유쾌한 먹방에 소탈한 매력으로 시청자에게 다가간 유이는 현재 차기 작품을 검토 중에 있으며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최정아 기자 cccjjjaaa@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