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5 (월)

[내야외야] KT, 체조 국가대표 오안나 25일 홈경기서 시구 나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KT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가 키움과의 홈경기가 열리는 25∼26일 가정의 달을 맞아 특별한 시구 이벤트를 마련했다고 24일 밝혔다.

우선 25일에는 최연소 체조 국가대표 오안나가 위즈파크 마운드에 오른다. 용인 신봉고에 재학 중인 오안나는 체조 스승인 신영수 교사와 함께 각각 시구와 시타에 나선다.

키움과의 3연전 마지막 경기가 열리는 26일에는 장내 아나운서, 치어리더, 경호팀 등 홈경기 운영을 위해 힘쓰는 KT 패밀리가 팬들과 만난다.

치어리더 김한슬과 경호팀 노현준 팀장이 승리를 기원하는 시구와 시타를 진행하며, 박수미 장내 아나운서가 애국가를 제창한다.

또 경호팀의 특별 공연부터 김주일 응원단장, 박수미 아나운서, 치어리더의 합동 댄스까지 KT 패밀리의 색다른 모습을 볼 수 있는 특별 공연도 준비돼 있다. 5회말 클리닝 타임에는 응원단, 경호팀, 그라운드팀, 시설팀이 참가하는 그라운드 계주 이벤트를 진행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KT는 24일 공군 10전투비행단 장병 200여명을 초청해 6월 퇴역을 앞둔 대한민국 공군 전투기 F-4 팬텀의 퇴역 축하 행사를 개최한다.

주형연 기자 jhy@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