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9 (수)

[사진] 9회 직접 마운드 오른 김태형 감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부산, 이석우 기자] 23일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뱅크 KBO 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가 열렸다.

위닝시리즈를 달성한 롯데는 윌커슨을 내세워 스윕승을 도전하고 루징시리즈를 당한 KIA는 김사윤이 시즌 2번째 선발 등판했지만 1이닝 3실점으로 물러났다.

롯데 자이언츠 김태형 감독이 9회초 무사 3루 직접 마운드에 올라 김상수, 정보근과 얘기하고 있다. 2024.05.23 / foto0307@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