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3 (화)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황보라, 오늘(23일) 무사 출산…건강한 아들 얻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황보라가 무사히 아들을 낳았다.

스포츠월드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3일 소속사 워크하우스컴퍼니에 따르면 이날 오후 황보라는 아들을 출산했다.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고 하며, 소속사 측에서서는 “황보라 배우와 오덕이(태명)에게 많은 축복과 응원을 보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따뜻한 시선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알렸다.

1983년생으로 올해 40세인 황보라는 방송을 통해 난임과 노산의 고민에 대해 털어놓은 바 있다. 그는 “수술을 할지 제왕절개를 할지 고민을 했지만 제왕절개수술을 하기로 해서 날짜를 잡았다. (자연분만을) 시도하고 안 되는 것보다는 처음부터 (제왕절개를) 하는 게 나을 것 같다”고 고백했다.

한편, 황보라는 배우 김용건의 아들이자 하정우의 동생인 워크하우스컴퍼니 대표 김영훈(차현우)와 10년 열애 끝에 2022년 결혼했다. 그는 지날해 11월 임신 소식을 알렸다.

정다연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