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5 (토)

이슈 영화계 소식

조여정 '타로', 6월 14일 개봉…뒤바뀐 잔혹한 운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티저 예고편 공개

더팩트

영화 '타로'가 6월 14일 개봉한다. /LG U+ STUDIO X+U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최수빈 기자] 배우 조여정이 5년 만에 칸에 재입성한 영화 '타로'가 6월 14일 관객들과 만난다.

LG U+ STUDIO X+U는 23일 "영화 '타로'(감독 최병길)가 6월 14일 극장에서 개봉한다"는 소식과 함께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각기 다른 저주에 걸린 조여정 김진영(덱스) 고규필이 어떤 충격적인 이야기를 보여줄지 궁금해진다.

'타로'는 한순간의 선택으로 뒤틀린 타로카드의 저주에 갇혀버리는 잔혹 운명 미스터리다. 현실을 살아가던 사람들이 불현듯 나타난 타로카드의 예견에 섬뜩한 운명을 맞닥뜨리게 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더팩트

'타로'는 한순간의 선택으로 뒤틀린 타로카드 저주에 갇혀버린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LG U+ STUDIO X+U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작품은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닌 7개의 에피소드로 구성된다. 그중에서 배우 조여정이 열연을 펼친 '산타의 방문', 김진영의 '버려주세요', 고규필의 '고잉홈'까지 3개의 에피소드가 영화로 제작돼 관객들과 만난다.

'타로'는 최근 개최된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에 국내 최초이자 올해 유일한 K콘텐츠로 단편 경쟁 부문에 올랐다. 전 세계적으로 관심을 모은 작품인 만큼 '타로'가 선사할 극한의 스릴과 미스터리에 기대가 모인다.

티저 예고편은 카드 한 장으로 인해 운명이 뒤바뀐 조여정 김진영 고규필의 모습을 담았다. 고규필은 어둠 속을 달리는 경찰차를 배경으로 "그때 무슨 일이 있었냐고요?"라고 되묻는다. 이어 세 사람은 각기 다른 메시지를 담은 타로카드와 맞닥뜨린다. 이들에게 닥친 잔혹한 운명은 어떤 것일지 궁금해진다.

'타로'는 오는 6월 14일 개봉한다.

subin713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