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4 (금)

'최파타' 떠나는 최화정, 팀과 마지막 인사 "늘 응원합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최파타 최화정 / 사진=SNS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배우 최화정이 '최파타' 팀과 마지막 인사를 나눴다.

20일 SBS 파워FM 라디오 '최화정의 파워타임'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십 년간 함께한 목동연애연구소 김지윤 소장님, 김주우 아나운서와 오늘 마지막 인사를 나누었어요. 여러분의 좋은 연애를, 늘 응원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찐패밀리들과 함께 하는 최파타 패밀리위크 2주간 계속 함께 해주세요. 내일은 홍석천, 양치승 수요일은 동지현, 이민웅 함께 해요"라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지윤 작가와 김주우 아나운서, 최화정의 모습이 담겼다. 꽃다발을 품에 안은 최화정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편, 최화정은 오는 6월 2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최파타'에서 하차한다. 지난 1996년 이후 무려 27년 만으로, 최화정은 지난 2016년 20주년 기념 '보이스 오브 SBS' 상을 수상하며 활약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