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5 (토)

'불후' 은가은, 발라드 여신의 귀환… 가슴 절절한 감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은가은(사진=티에스엠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윤기백 기자] 발라드 여신의 귀환이다. 가수 은가은이 가슴에 물드는 절절함을 선사하며 안방극장을 물들였다.

지난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 에서는 트롯 영 레전드 특집 ‘신유&알고보니 혼수상태’ 편을 선보였다.

신유와 알고보니 혼수상태의 명곡 퍼레이드가 펼쳐진 이번 방송에는 젊은 트롯계를 이끌어가는 주축인 은가은을 필두로 손태진, 정서주&배아연&오유진, 박현호&김중연 등이 출연해 서로의 기량을 겨뤘다.

세 번째 무대에 등장한 은가은은 신유의 ‘나쁜 남자’를 선곡해 무반주에 목소리 하나만으로 노래를 시작하며 사람들의 귀를 집중시켰다. 은가은은 노래 처음부터 끝까지 오롯이 가창에만 집중해 단 한사람을 위한 비창의 아리아를 완성해 냈다.

이 무대에서 독보적인 가창력으로 처절함에 담겨있는 묘한 카타르시스를 선보인 은가은은 박현호&김중연 팀과의 대결에서 명곡판정단의 선택을 받으며 승리를 거머줬다.

그동안 여러번의 ‘불후의 명곡’에 출연해 다양한 콘셉트로 해피바이러스를 전파해 온 팔방미인 은가은. 밝은 곡들 위주의 이전 출연때의 모습과는 다르게 주특기인 발라드 곡으로 칼을 갈고 출연한 이번 방송에서 은가은의 진가를 다시 한번 확인할 수 있었다. 경연 전후의 토크시간에도 은가은은 개인기와 KBS 라디오 DJ 발탁비화등 여러가지 재미있는 이야기들과 토크 감초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엔터테이너의 모습으로 눈길을 끌기도 했다.

현재 은가은은 KBS 2라디오 ‘은가은의 빛나는 트로트’ DJ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더불어 얼마 전 발표한 ‘귀인’ 홍보 활동과 ‘2024 서울시민 체육대축전’과 부처님 오신날 연등문화축제등 다양한 방송과 공연에 이름을 올리며 왕성히 활동 중에 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