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허경환 "김호중과 유흥주점 동석한 개그맨? 저 아니에요" 인증샷도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이뉴스24 김효진 기자] 코미디언 허경환이 '음주운전 뺑소니' 의혹을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과 사고 당일 유흥주점에 함께 있었다는 소문이 일자 즉각 부인했다.

아이뉴스24

[사진=허경환 인스타그램 ]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허경환은 19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저 아니에요. 다들 신경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5월은 가정의 달"이라고 적었다. 함께 올린 사진에는 허경환이 어머니, 조카 등 가족들과 함께 시간을 보낸 모습이 담겼다.

사진 밑에는 '2024년 5월 9일 오후 8시 44분'이란 촬영 시간도 적혀 있었다. 이날은 김호중이 서울 강남구 압구정에서 교통사고를 낸 날이기도 하다.

앞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허경환이 뺑소니 사고를 낸 김호중과 유흥주점에 함께 간 연예인 중 한 명이라는 의혹이 나왔다.

김호중은 지난 9일 밤 11시 40분경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마주 오던 택시를 들이받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사고를 내기 전 3시간가량 유흥업소에 머물렀다. 이 자리에는 래퍼 출신의 가수와 유명 코미디언이 동석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호중을 우선 뺑소니 혐의로 입건했으며, 각종 의혹에 대해서도 조사 중이다. 또 김호중의 음주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당시 술자리에 있었던 래퍼와 개그맨을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효진 기자(newhjnew@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