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역대급 45.8도 홈런→연타석 홈런, 김범석 괴력’ LG, 9회말 무사 만루 막고 1점 차 승리…KT는 3연패 [수원 리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수원, 김성락 기자] 18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KT 위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이날 홈팀 KT는 주권, 원정팀 LG는 최원태를 선발로 내세웠다.5회초 무사 1루 LG 김범석이 2점 홈런을 날린 뒤 더그아웃에서 염경엽 감독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4.05.18 / ksl0919@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수원, 한용섭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KT 위즈를 꺾고 2연승을 달렸다.

LG는 18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4 KBO리그 KT와 경기에서 7-6으로 승리했다. LG는 전날 13-5 대승에 이어 위닝을 확보했다. 9회 무사 만루 역전 위기에서 김진성이 막아냈다.

LG 선발 최원태는 6이닝 동안 101구를 던지며 5피안타(1피홈런) 3볼넷 1사구 4탈삼진 2실점으로 승리 투수가 됐다. 시즌 5승째. 김범석이 연타석 홈런을 터뜨리며 4타수 2안타 2홈런 3타점 2득점을 기록했다. 오지환이 2루타 2방을 터뜨렸다. 허도환은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LG는 이날 홍창기(우익수) 박해민(중견수) 문성주(지명타자) 김현수(좌익수) 김범석(1루수) 오지환(유격수) 구본혁(3루수) 허도환(포수) 신민재(2루수)가 선발 출장했다.

전날 경기 도중 담 증세로 교체된 오스틴은 이날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됐다. 김범석이 1루수로 선발 출장하면서, 포수는 허도환이 마스크를 썼다.

KT는 김민혁(좌익수) 로하스(우익수) 문상철(지명타자) 장성우(포수) 박병호(1루수) 황재균(3루수) 오윤석(2루수) 신본기(유격수) 정준영(중견수)이 선발 라인업으로 출장했다.

OSEN

LG 최원태 / OSEN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날 허리가 불편해 경기 도중 교체됐던 강백호는 선발에서 제외됐다. 이강철 감독은 경기 전 "강백호가 MRI 검진을 받았는데, 특별한 이상은 없었다. 허리가 엊그제부터 조금 불편하다고 했는데 아직 조금 안 좋다고 한다"고 말했다.

LG는 1회 톱타자 홍창기가 볼넷을 골라 출루했다. 박해민이 좌익수 뜬공으로 아웃됐고, 문성주가 중전 안타를 때려 1사 1,2루 찬스를 만들었다. 김현수가 2루수 땅볼 병살타를 때려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2회 LG는 1사 후 오지환이 우중간 담장을 맞고 나오는 2루타로 출루했다. 이어 구본혁은 우익수 키를 넘어가는 2루타를 때려 선취점을 올렸다. 이어 허도환이 좌중간 적시타를 때려 2-0을 만들었다. 신민재의 좌전 안타, 홍창기의 중견수 앞 안타로 1사 만루 찬스가 이어졌다. 박해민의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3-0으로 달아났다.

OSEN

[OSEN=수원, 김성락 기자] 18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KT 위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이날 홈팀 KT는 주권, 원정팀 LG는 최원태를 선발로 내세웠다.2회초 1사 2루 LG 허도환이 1타점 적시타를 날린 뒤 정수성 코치와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2024.05.18 / ksl0919@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LG는 3회 추가점을 뽑았다. 1사 후 김범석이 KT 선발 주권 상대로 풀카운트에서 7구째 높은 체인지업(127km)을 때렸고, 타구는 하늘 높이 솟구쳐 좌익수 쪽으로 날아갔다. 좌익수에게 잡히는 듯 보였으나, 타구는 펜스를 넘어가는 홈런이 됐다. 시즌 4호 홈런, 발사각이 무려 45.8도였다. 엄청난 파워로 괴력의 홈런포가 터졌다. 이어 오지환이 우선상 2루타로 출루했고, 2사 후 허도환의 좌전 적시타가 터지면서 스코어는 5-0이 됐다.

LG는 5회 점수 차를 벌렸다. 김현수가 KT 3번째 투수 박시영 상대로 중전 안타로 출루했다. 김범석이 박시영을 상대로 볼카운트 2볼-2스트라이크에서 슬라이더(132km)를 끌어당겨 좌측 담장을 총알같이 넘어가는 투런 홈런을 터뜨렸. 이번에는 발사각이 25.4도로 배럴 타구였다. 데뷔 첫 연타석 홈런이 터지며 LG는 7-0으로 앞서 나갔다.

OSEN

[OSEN=수원, 김성락 기자] 18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KT 위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이날 홈팀 KT는 주권, 원정팀 LG는 최원태를 선발로 내세웠다.5회초 무사 1루 LG 김범석이 2점 홈런을 날린 뒤 그라운드를 돌고 있다. 2024.05.18 / ksl0919@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T는 5회말 선두타자 신본기가 솔로 홈런으로 한 점을 만회했다. 볼카운트 1볼-1스트라이크에서 슬라이더(136km)를 끌어당겨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홈런을 터뜨렸다. 시즌 3호.

KT는 6회 선두타자 박병호가 몸에 맞는 볼로 출루했다. 이어 황재균은 볼넷을 골라 무사 1,2루 찬스를 만들었다. 허리가 불편해 선발 라인업에서 빠졌던 강백호가 대타로 나왔다.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신본기 타석에서 폭투가 나와 주자들은 3루와 2루로 진루했다. 신본기의 우익수 희생플라이로 1점을 만회, 7-2로 따라붙었다.

OSEN

[OSEN=수원, 김성락 기자] 18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KT 위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이날 홈팀 KT는 주권, 원정팀 LG는 최원태를 선발로 내세웠다.5회말 KT 선두타자 신본기가 솔로 홈런을 날린 뒤 더그아웃에서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4.05.18 / ksl0919@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LG는 선발 최원태가 퀄리티 스타트(6이닝 2실점)를 기록하고 내려간 뒤, 7회 이우찬이 올라왔다. 1이닝 1탈삼진 삼자범퇴로 막아냈다. 8회는 백승현이 마운드에 올랐다.

KT는 8회 1사 후 박병호가 볼넷을 골라 출루했다. 황재균이 포수 파울플라이로 아웃됐으나, 이날 1군에 등록된 배정대가 대타로 나서 좌중간 2루타를 때려 2사 2,3루 찬스를 만들었다. 신본기는 볼넷을 골라 만루를 만들었다.

LG는 백승현을 내리고, 마무리 유영찬을 조기에 투입했다. 조용호가 2루수 옆 내야 안타를 때려 1점을 추격했다. 김민혁이 2타점 중전 적시타를 때려 7-5까지 따라 붙었다. 문상철은 유영찬이 3연속 던진 슬라이더에 3번 연속 헛스윙 하며 삼진으로 물러났다.

KT는 9회 선두타자 김준태가 볼넷을 골라 나갔다. 박병호가 중전 안타를 때려 무사 1,2루 찬스로 연결했다. 황재균이 중전 적시타를 때려 7-6 한 점 차까지 따라 붙었다. 무사 1,2루에서 배정대는 보내기 번트 자세를 잡았는데, 볼 4개가 연거푸 들어왔다. 볼넷으로 무사 만루가 됐다.

LG는 유영찬을 내리고, 김진성을 구원 투수로 올렸다. 신본기가 2루수 뜬공으로 아웃됐다. 조용호의 땅볼 타구를 잡은 3루수 구본혁이 홈으로 던져 아웃, 2사 만루가 됐다. 천성호의 3루수 땅볼로 경기는 끝났다.

OSEN

[OSEN=수원, 김성락 기자] 18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KT 위즈와 LG 트윈스의 경기가 열렸다.이날 홈팀 KT는 주권, 원정팀 LG는 최원태를 선발로 내세웠다.8회말 2사 만루 KT 유영찬이 마운드에 올라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2024.05.18 / ksl0919@osen.co.kr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range@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