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4 (금)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중증 기저질환 숨긴 전 남편”…‘돌싱글즈5’ 박혜경 이혼 사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돌싱글즈5’ 박혜경. 사진 ㅣMB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돌싱글즈5’ 박혜경이 이혼 사유를 공개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MBN ‘돌싱글즈5’에서 박혜경은 “(전 남편이) 연애를 시작할 때부터 기저질환이 있었고 단순하게 느껴질 수도 있지만 이식 수술까지 받은 중증 질환이었다. 시부모님께 ‘다른 질환이 있냐’라고 질문했을 때 ‘없다’고 전해 들었지만 다 거짓말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수술까지 받는 중증 기저질환이 있는 걸 감수하고도 결혼했지만, 또 다른 질환을 숨긴 사실을 알게 됐다”며 “처음에는 말하기 힘들었다는 생각에 이해하고 넘어가려 했지만, 저랑 우리 가족을 기만한 것들을 감당하기 힘들었다. 결혼이 목적 달성처럼 느껴졌다”고 털어놨다.

또 박혜경은 남편의 의처증 증세도 언급하며 “더 이상의 결혼생활은 앞으로도 너무 힘들 것 같다는 판단에 갈라서게 됐다”고 했다.

규덕의 이혼 사유는 더욱 가슴 아팠다. 그는 “결혼 생활 도중 들은 아내의 모진 말에 밥을 먹지 못해, 코에 식도를 연결하는 튜브를 낀 채 생활했다”며 “그런 모습에도 반응이 없는 아내의 모습에 무기력함을 느꼈고, 서로의 행복을 위해 이혼을 선택했다”고 털어놨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